로그인 회원가입
광고
로고
배너
정치경제사회종합전남지역소식농업농촌협동조합교육문화종합기동·기획취재오피니언특별기획
전체기사보기
편집  2021.07.26 [16:38]
전남지역소식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코로나19 대응’ 전국 최초 무안군, 주민세 대폭 감면 추진
군민 전체 4만 세대 등 총 10억 1300여만원 감면
 
문용식 기사입력  2021/04/26 [13:43]

 

▲     © 편집국


 무안군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을 위해 2021년 주민세를 대폭 감면하고 착한임대인 재산세 감면을 올해까지 연장한다.

 

 지난해 전 군민 1인당 10만원의 재난지원금을 지급해 선도적으로 위기극복에 앞장섰던 무안군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역경제가 침체되고 피해가 지속되자 올해 초부터 세제지원 대책을 강구했다.

 

 감면을 위한 법률적 타당성 검토 등 사전절차를 거쳐 조례 개정안이 군의회 의결을 통해 419일자로 공포됨에 따라 무안군은 전국 최초로 2021년 개인분, 사업소분, 종업원분 주민세 전체를 대상으로 감면을 추진하게 됐다.

 

 감면대상은 2020년 기준으로 개인분 35034, 사업소분 5529, 종업원분 382건이 해당되며, 올해는 오룡지구 입주 등으로 인구가 증가해 4만이 넘는 전체 세대와 5500여 곳에 달하는 전체 사업장의 지방교육세를 포함해 약 101300만원이 감면될 예정이다.

 

 감면율은 개인분(11천원)은 모든 세대에 전액 면제되고 사업소분과 종업원분은 50% 감면된다. 감면을 받은 모든 군민과 사업주 및 법인들에게는 감면통지서가 발부될 예정이다.

 

 김산 무안군수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과 함께 위기를 극복하고자 주민세 감면을 결정하게 됐다앞으로도 소상공인과 영세 자영업자 등 군민들이 실질적으로 체감할 수 있는 다양한 지원정책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4/26 [13:43]  최종편집: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특별한 나들이 “꿈과 희망을 키우는 프로야구 관람행사”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이슈추적! 목포삼학도 호텔논란에 대한 목포시민의 생각은 / 김성욱
여론조사의 기준과 방법이 중요한 이유 / 김성두 전남중앙신문 회장겸 편집인
【알기쉬운 법률상식】“상계의 개념” / 편집국
기획특집 “목포시 관광분야 정책욕구 및 인식조사” / 편집국
【알기 쉬운 법률상식】선의취득 / 편집국
무안군, 양파사주기 운동 수도권 진출 ‘본격 시동’ / 김현중
(특별기고) 해상운송을 하지 못하면 대한민국이 멈춘다! / 편집국
【알기 쉬운 법률상식】 민사소송 ‘불출석’ / 편집국
전남 집중호우 피해 지역 특별재난지역 선포 / 김성욱
목포해상케이블카 5월 3일 개통예정 / 편집국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편집규약윤리강령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로고 전남 무안군 삼향읍 오룡3길 14 한국스카우트 전남연맹빌딩 2층ㅣ 대표전화 : 061-279-2840 ㅣ 팩스 : 061-279-2841 ㅣ 기사제보 coop@jn-joongang.co.kr ㅣ 등록번호 전남-다-00338 ㅣ 한국ABC협회 회원사 ㅣ 회장.편집인 김성두 / 이사장.발행인 김순형